진효승 Jin Hyoseung 씨드맨 Seedman
인간이 연속적으로 느끼는 무기력을 추상적으로 표현한 프레임 애니메이션.

영상은 씨앗의 머리를 한 'Seedman'의 이동을 따라 전개된다. 불안정하고 위태로운 인간상을 대변하는 'Seedman'은 여러 공간들을 거쳐가면서 외부적인 폭력과 더불어 내면의 고민들을 반복적으로 마주하지만, 뚜렷한 돌파구를 찾지 못하게 되면서 결국은 무기력을 학습하고 본래 자신의 자리로 되돌아가게 된다.
It is a frame animation film that expresses continuous lethargy of humans in an abstract way.

The film develops following the movement of “Seedman” who has a seed-shaped head. “Seedman”, reflecting an unstable and precarious image of human, keeps facing inner worries along with external violence as it passes through the multiple spaces. However, being unable to achieve an unequivocal breakthrough, “Seedman” ends up learning about lethargy and goes back to where it was.

Soundtrack : 'The Waiting Chair' by Emilía
658417811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